HOMEclose

섹션메뉴

역사탐험

  • [김포] 덕포진 1번째 이미지
  • [김포] 덕포진 2번째 이미지
  • [김포] 덕포진 3번째 이미지
  • [김포] 덕포진 4번째 이미지
  • [김포] 덕포진 5번째 이미지
  • [김포] 덕포진 6번째 이미지
  • [김포] 덕포진 7번째 이미지
  • [김포] 덕포진 8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1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2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3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4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5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6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7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8번째 이미지

[김포] 덕포진

  • 주소경기도 김포시 대곶면 덕포진로103번길 224-4
  • 문의/안내문화예술과문화재팀: 031-980-2483
  • 홈페이지http://tour.gimpo.go.kr
  • 정보등록2014.08.11.
  • 정보확인2017.11.30.

소개

왕의 목숨을 지킨 뱃사공의 넋이 담겨 있는 조선시대 군사적 요충지

 

덕포진은 강화만을 거쳐 서울로 진입하는 길목인 손돌목에 천혜의 지형을 이용해 설치한 조선시대의 군영이다. 신미양요와 병인양요 때 서구 열강과 치열한 전투를 치렀던 격전지로서 1981년부터 발굴작업이 시작되었다. 현재는 포대와 파수대가 복원되었고, 2007년에 덕포진 유물전시관이 새단장되었다.
덕포진 끝에는 고려시대 뱃사공인 손돌의 묘가 있다. 손돌은 몽고의 침입으로 고려 고종이 강화도로 피난할 때 뱃길을 잡았던 뱃사공이었다. 물길이 험하자 불안해진 고종은 손돌의 목을 베었는데 손돌은 물 위에 작은 바가지를 띄우며 그 바가지를 따라가면 강화도에 무사히 도착할 것이라 말하고 숨을 거두었다. 고종은 강화도에 무사히 도착한 뒤 자신이 경솔했음을 깨닫고 손돌을 후하게 장사지낸 후 사당을 세워 억울하게 죽은 그의 넋을 달랬다. 조선시대 말까지 손돌의 넋을 달래는 제사가 이어졌으나 일제강점기 동안 중단되었고 1970년부터 다시 제사를 지낸다. 1989년부터는 김포문화원 주관 하에 손돌의 기일인 음력 10월 20일에 진혼제를 지낸다.

 

 

정보제공
김포시청
 

찾아오시는길

이용안내

이용요금 

무료 

화장실 

있음 

장애인 편의시설 

장애인 전용 화장실,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주차시설 

있음 


연계여행

소셜한마디

  • facebook
  • twitter
  • tistory
  • naver
  • daum
운영원칙
운영원칙 안내
DMZ 통합정보시스템 홈페이지는 올바른 커뮤니티를 지향하기 위해 몇 가지 운영원칙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운영원칙에 어긋나는 게시물로 판단되는 글은 적발 시, 경고 없이 삭제 조치를 취할 수 있습니다
게시물 삭제 기준
  • 개인정보(실명, 상호명, 사진,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 유포 동일 내용의 게시글/댓글 반복(도배)
  • 특정인 대상의 비방/욕설 등의 표현으로 불쾌감을 주는 내용
  • 음란성 또는 청소년에게 부적합한 내용
  • 서비스 취지(성격)에 맞지 않는 내용
  • 비방/허위사실 유포 등의 명예훼손 관련 게시물
  • 저작권 관련 게시물 등 기타 관련 법률에 위배되는 글
captcha_img

( 0 / 200 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