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close

섹션메뉴

공모전

감정의 실

  • 작성자김선중
  • 작성일2015.11.13

 

 

잡고 있는 약한 실은

유연하지 않아서

어느 쪽이 힘을 조금만 더 해도

곧 쉽게 끊어지는 것이 었다.


 

그러나 

그 불안한 실을 놓지 못하고

아슬아슬하게

실을 팽팽하게 거머쥐고 있다.

 

감정의 실은

점점 피로함을 느껴간다.



수상소감

view_image_file